[Linkedin]기사:일, 비즈니스, 인관관계 그리고 인생을 한번에 업그레이드 하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5-10-22 15:34 조회6,891회 댓글0건

본문


우리의 일, 비즈니스, 인간관계 그리고 인생을 한번에 업그레이드 하기!
제프 헤이든-작가, 연설가, 잡지 편집자
[출처: Linkedin 2015.10.13 기사 발췌]

우리는 단순히 자선 활동 외에 다른 사람을 위한 시간도 할애해야 합니다. .

물론 아무런 대가 없이 비 자선행위를 하는 것은 자본주의에 반하는 일입니다. 제 친구의 예를 들어 보면,

그는 “누구든지 무보수로 일하는 것에 대해(비영리) 반대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허밍턴 포스트에 실린 두 종류의 기사에 하나는 ‘대가 없이 일하는 것이 좋다’, 다른 하나는 ‘그런 모든 것에 반대한다’ 라고 쓰여져 있습니다.”

“저는 누구도 자신의 전문분야를 무료로 제공해야 한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여러분들도 동의할 것입니다. 우리는 상당한 시간과 돈을 직장과 비즈니스에 투자해 왔습니다.  진정한 가치를 제공하고, 분명한것은 그만한 대가를 돌려 받는다는 것입니다.

그와 마찬가지로, 무보수로 일을 하는 것도 가치 있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좋은 일, 즉 그 자체만으로 가치를 지닌 일은 단순히 좋은 의도로 하는 일과는 별개로  우리가 가끔씩 왜 무보수로 일을 해야 하는 이유를 가지고 있습니다. 비영리 목적 혹은 무보수로 일하는 것이 여러분에게 유형의 수익을 가져다 줄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예를 들어 설명하자면, 여러분의 활동 영역을 넓히십시오. 여러분들은 잘 조정된 기계처럼 정교하고 최적화되어 있으며 견고합니다.

여러분은 한계점에 갇혀 힘에 부칠지도 모릅니다.

종종 돈을 지불할 능력이 없는 사람들이 여러분에게 무리한 요구를 합니다. 대부분의 고객들과는 달리 그들은 굉장히 간절합니다.
고객들을 도와 줌으로써 여러분들이 절대 경험하지 못할 것들을 알아 차리고 행동해야 할 것입니다. 여러분들은 배움을 통해 이익을 얻을 뿐만 아니라, 고객들도 마찬가지일 것입니다.

그리고, 당신이 알지 못했던 기회들을 발견할 것입니다.

더불어, 당신은 겁먹을 수도 있습니다. 여러분은 자신이 얼마나 행운아인지 쉽게 잊어버립니다. 위기에 처한 사람을 구해준다면, 여러분들은 긴급함의 참 의미를 기억할 것입니다.
그러한 경험은 여러분에게 도움이 될 것이며 다른 관점에서 본인의 직업이나 업적을 찾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더욱 더 창의적인 생각을 하십시오. 도움이 필요한 사람은 유리한 입장에 있는 상대편과는 거래하지 않습니다. 종종 당신이 가지고 있는 기술이나 전략들이 적용되지 않을 것입니다..
여러분들은 몇몇 약점에서 강점으로 변화될 수 있고, 제한된 역량을 향상시키기 위해 새로운 전략을 찾아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만약 앞에 언급한 것들이 충족되지 않는다면, 긴장을 푸십시오.
당신은 인프라와 팀을 구축하고 있습니다.
때때로 당신은 특정 문제에 대해 돈을 쏟아 붙게 될 수 있습니다. 혹은 도움을 청할 수도 있습니다. 몇몇 고객들은 편안함 때문에 당신과 함께 일을 합니다.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은 위와 같은 이야기들이 자신과는 관련이 없는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종종 그들은 어리석은 결정을 하고, 제한된 선택을 합니다.

오직 효과가 있을 만한 접근이 실용적인 접근입니다. 일반적인 상식을 이용하고 창의적인 해결책들을 발견하는 것은 성공한 사람들에게 핵심 강점입니다. 성공자들의 핵심 강점들을 따라서 훈련하십시오.

무엇보다도, 올바른 일을 하십시오. 물론 모두를 도울 필요는 없습니다. 당신의 모든 시간을 기여할 필요도 없습니다.

그러나, 당신은 진정 도움이 필요로 하는 몇 사람들을 도울 필요는 있습니다. 마치 누군가가 당신을 위해 도우려고 노력했던 것처럼 말입니다.
여러분은 그때의 감정을 기억하나요? 그 느낌 그대로 바로 다른 사람에게 전달해 보세요. 그러면 당신도 승리할 것입니다. 왜냐하면, 여러분이 도움을 필요로 하는 누군가를 도울 때, 그들은 진정으로 감사하고, 그것은 진심에서 우러나오기 때문입니다.

그것보다 더 좋은 것은 없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
  • - -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동의
  • 동의함 동의안함
    • 서울 인천 강원도 경기도 충청북도 충청남도 대전 경상북도 대구 울산 전라북도 광주 경상남도 전라남도 부산 제주도